메뉴

소프라노 도희선 독창회( Soprano Hee Sun Do Recital)     

URL복사

K-Classic News 이백화 기자 |

 

 

 

 

P R O F I L E

* Soprano 도희선

기품있는 음색과 세련된 음악성으로 감각적인 무대를 선사하는 소프라노 도희선은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를 졸업한 후 독일로 유학하여 베를린 국립음대(Universität der Künste Berlin, UdK)에서 전문연주자과정을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하였다.

귀국 후 "Die Zauberflöte(마술피리)"에서 "Königin der Nacht(밤의 여왕)" 무대에 올랐고 Rossini <La Cenerentola>, <Il Barbiere di Siviglia>, Verdi <Rigoletto>, <La Traviata>, Puccini <La Bohème>, Donizetti <L’elisir d’amore>, <Lucia di Lammermoor>, Nicolai <Die Lustigen Weiber von Windsor>, Offenbach <La Parisienne>, 현대오페라 B. Blacher <Abstrakte Oper Nr.1>, M. Kagel <Aus dem Staatstheater>, 예술의전당 기획오페라 Rachel Portman <어린왕자> 등 다수의 고전 오페라와 현대 오페라를 오가며 호연하였다.

오페라 외에도 폭넓은 레퍼토리를 바탕으로 가곡, 오라토리오를 통해 관객과의 만남을 지속하며 Liederabend를 무대에 올렸고 오라토리오 Pergolesi <Stabat Mater>, Vivaldi <Gloria>, Händel <Messiah>, <Neun Deutsche Arien>, Bach <Magnificat>, <St. Matthew Passion>, Mozart <Requiem>, <Krönungs Messe>, <Exsultate Jubilate>, Mendelssohn <Elija>, Th. Dubois <Seven Words of Christ on the Cross>, Beethoven <Symphony No.9>, <Mass in C Major>, Haydn <Die Schöpfung>, <Nelson-Messe> 등 유수의 작품에서 솔리스트로 활약하며 뛰어난 음악적 기량을 유감없이 발휘하였고 전문연주자로서 입지를 탄탄히 다져나갔다.

현대음악에도 남다른 애정을 보인 소프라노 도희선은 베를린 음대 재학 시절 현존하는 현대가곡의 거장 Prof. Axel Bauni와 가곡 연구 및 연주에 참여하여 현대음악에 대한 관심과 학구적인 모습을 보여준 바 있으며, 한국에서도 꾸준하게 현대음악을 시도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혀나가고 있다.

잘츠부르크 Mozarteum GroßerSaal에서 Zagreb Festival Orchestra를 비롯한 Bulgarian National Radio Symphony Orchestra, Austria Vienna Waltz Orchestra, North Czech Philharmonic Orchestra, 성남시립오케스트라, 여수시립오케스트라, 군포 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전주시립오케스트라, 심포니 송 오케스트라, 서울 필하모닉, 마제스틱 챔버 오케스트라 등 유수의 오케스트라들과 함께 꾸준한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특히 Covid19 중에도 북체코 필하모니와 프라하 스메타나홀에서 협연하며 관객들의 박수갈채를 받았으며 최근에는 베를린 필에서 베를린 심포니커와 협연하며 다시 한번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였다.

또한 국립국악원에서 국악 오케스트라 ‘다스름’과 함께 한국예술종합학교 작곡과 김성기 교수의 작품발표를 했고 음악해설가 장일범 선생과 마리아 칼라스홀 단독 초청 콘서트를 갖기도 하였다.

끊임없는 노력을 통해 장르를 넘나들며 관객들을 찾아가고 있는 그녀는 Vocalist CALLIOPE 활동과 더불어 MBC ‘가곡의 밤’, ‘TV 예술무대’, ‘TV 문화사색’, CBS 주최 콘서트와 FEBC(극동방송) 콘서트 연주자로 출연하는 등 다수의 방송 출연을 통해 클래식의 대중화에 힘쓰고 있으며 예술중학교와 예술고등학교에서 초청 마스터 클래스를 가지며 다음 세대의 클래식을 위해서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소프라노 도희선은 현재 바로크와 현대가곡연구회, 예울 음악무대, 성악협회, 리더라이히 전문연구위원, Vocalist CALLIOPE 멤버로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으며 연세대, 동덕여대 외래교수를 역임하였고, 현재 선화예고, 충남예고 출강 및 숭실대 음악원 외래교수로서 후학 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 Piano 최진이

- 서울예고 전체수석 졸업 (최우수상, 연호예술상 수상)

- 서울대 성적우수장학생 입학 및 재학 중 도독

- 독일 뮌헨 국립 음대 디플롬, 최고연주자과정 졸업 (미하엘 쉐퍼 사사)

- 스위스 바젤 국립 음대 전문연주자 과정, 최고연주자 과정 졸업 (루돌프 부흐빈더 사사)

- 연세대, 숙명여대, 전남대 강사 역임

- 현) 서울신대, 예원, 서울예고, 선화예고 출강 중 

 

 일시장소 : 2022년 4월 30일(토) 오후 3시 / 영산아트홀

 주    최 : 영음예술기획

 후    원 :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성악과, 베를린 국립음대 동문회

 입 장 권 : 전석 2만원

 공연문의 : 영음예술기획 (02)581-5404 www.iyoungeum.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