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Opus

전체기사 보기
Book

박정진 저 『서양 철학의 종언과 한글 철학의 탄생』 리뷰

한국인의 존재 지혜, 철학의 신기원을 열다  

탁계석 비평가 기자

K-Classic News 탁계석 평론가 | 『서양 철학의 종언과 한글 철학의 탄생』 리뷰 자생철학의 부재는 선진국 진입의 걸림돌 30여 년 전부터 사대주의, 식민주의, 마르크스주의를 극복하고자 한국철학을 모색한 언론인이자 문화인류학자인 박정진 박사가 최근에 선보인 『서양 철학의 종언과 한글 철학의 탄생』(yeondoo). 이 책은 특히 철학인류학자로서 저자의 회심의 역작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서양철학의 종언’을 말하는 것과 동시에 ‘한글철학의 탄생’을 말하고 있다. ‘알-나-스스로-하나’의 순우리말 철학이 그것이다. 이 철학은 사람이 태어나서(알에서 태어난 존재로서) 독립적인 존재(인격)로 성장하는 것과 자연과 하나님을 하나의 존재로 깨닫게 하는 과정을 순우리말 철학으로 체계화한 것이다. 저자는 이번에 서양 후기근대 철학의 대가인 니체를 기점으로 그의 추종자들인 들뢰즈, 데리다 등 해체철학자들을 비판의 대상에 올려놓았으며, 하이데거마저도 예외가 아니었다. 저자는 이번에 대담하게 서양철학을 ‘현상학’이라고 규정하고, 동양철학을 ‘도학’이라고 규정하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저자가 서양의 대가들과 대결하는(einandersetzung) 자세는 일찍이 한국 철